고려대학교 서어서문학과

QUICK MENU
  • 로그인
  • 사이트맵
  • 찾아오시는길
  • English

졸업 후 진로

  • 학계·기업계
    교수, 국제무역 등
  • 언론·출판·문화계
    언론사, 방송국 등
  • 정부·공공기관·법조계
    사법부, 행정부, 외교통상부, 입법부, 국가정보원, KOTRA, KOICA, 공무원, 외교관,
    국가정보원, 법무법인, 판사, 검사, 변호사, 변리사, 국제변호사, 통역사, 해외주재원,
    회계사 등
  • 금융계·기타
    금융기관, 항공사, 기업CEO, 등

자랑스러운 서문인

자랑스러운 서문인

문규학 대표


문규학(서문83) 소프트뱅크밴처스 대표
“벤처투자자는 사람의 마음을 읽을 줄 알아야 하고, 그 사람의 철학과 비전을 가늠할 줄 알아야 한다. 그 능력의 토대를 갖추게 해 준 소중한 시공간(時空間)이 바로 고려대학교 서문과였다.”

조영준 과장


조영준(서문88) 외교부 중미카리브과장
“서문과는 제가 졸업 후 지난 18년간 외교부에서 중남미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의 외교업무를 수행하는 외교관으로서의 밑거름과 자양분이 되었습니다. 우리 후배들이 서문과에서 넓고 깊게 세상을 보는 능력을 배양하여 우수한 인재로 국가와 사회에 기여하기를 희망합니다."

손미나 작가


손미나(서문92) 작가, 前아나운서
“서문과 입학은 곧 새로운 우주가 열리는 것을 의미했고 그로 인해 내 삶은 한층 부드럽고 향기로워졌다. 그토록 사랑스런 언어로 쓰여진 문학의 세계를 만난다는 것은 ‘축복’이며, 그토록 쓸모 있는 언어를 자유자재로 구사한다는 것은 ‘인생’이라는 전쟁터에서 지닐 수 있는 최고의 무기다.”

서승희 통역


서승희(서문00) 외교부 남미과, 중남미 정상회담 통역
“제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되어준 고대 서문과에서의 4년. 6억의 대륙, 기회의 땅 중남미의 매력에 흠뻑 빠지고, 통역사의 미덕인 진정한 소통의 방법을 배운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